“내 편지 한 통으로 10명의 생명 구한다” 북한

중국서 머물던 탈북자 10명 북한으로 강제송환

“유엔주재 북 대사관에 구명 편지 보내자” 캠페인


 


온종림기자


 


“당신의 편지 한 통이 10명의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습니다.”

북한인권시민연합(이하 시민연합)이 중국에서 북한으로 강제송환된 탈북자 10명의 구출을 위해 국민들의 동참을 호소하고 나섰다.

시민연합에 따르면 중국 단동 지역에서 숨어 지내던 탈북자 13명이 지난달 29일 중국 변방부대에 의해 체포되었다는 것. 체포된 이들 중 5살과 6살 어린이 3명은 석방되었지만 나머지 10명은 지난 3일 오후 북한으로 강제 송환됐다.

이들은 50~60대 남성 두 명, 20~30대 여성 8명으로 북한을 탈출, 중국에 머무르다 제3국을 거쳐 한국으로 오려고 대기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시민연합은 “북송된 탈북자들은 ‘조국 반역자’로 몰려 한 번 들어가면 살아나오기 힘든 정치범수용소에 끌려갈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우려를 표했다. 정치범수용소 수감자들은 구타와 고문은 말할 것도 없고 임산부들의 경우 강제로 낙태를 당하거나, 갓 태어난 영아를 산모가 보는 앞에서 살해하는 일들을 당하게 된다는 것. 또 대부분의 수감자들은 심각한 영양실조와 강도 높은 노동을 견디지 못해 하루에도 20~30명이 죽어나가는 경우도 있다고 시민연합은 밝혔다.


시민연합은 “이들을 구출하기 위한 탄원편지글쓰기 캠페인을 시작한다”며 유엔주재 북한대사관에 이들의 석방을 요구하는 편지를 보내달라고 호소했다.

자세한 문의는 북한인권시민연합 국제협력캠페인 홍연정 간사에게 하면 된다.

이메일: nkhr.campaign2@gmail.com

전화: 02-723-1672, 2671 팩스: 02-723-1671


다음은 편지문 양식과 유엔주재 북한대사관의 주소이다.


Excellency,


I write to express my grave concern over a group of ten North Koreans who have been detained by your government. This group consisted of two middle aged men and eight women in their 20s and 30s. They have been repatriated from China on June 3, 2010 and it is said that they are detained on charges of crossing the DPRK-China border.

We urge you to use your position to release those persons on humanitarian grounds.

In addition, the DPRK is a State signatory to the International Covenant on Civil and Political Rights and shall abide the Article 12 which says that everyone is free to leave his own country and choose a place of residence. The authorities of the DPRK should immediately release those people, proving to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hat they are executing the international treaties not only in written forms, but also by action.

I would also appreciate any information you can provide regarding the group's location and well being.

Sincerely,


본인성명(영문) & 서명


Address:

H.E. Mr. Sin Son Ho, Ambassador

Office of the Permanent Mission of the DPRK to the UN

820 Second Avenue, 13th Floor

New York, N.Y. 10017, U.S.A.

Telephone: (212) 972-3105/3106/3128

Telefax: (212) 972-3154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P 뉴데일리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