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신애, 턱돌이와 ‘스킨십’ 이번엔 문제없나? 연예 | 스포츠

넥센-한화 전 시구자로 나서 가벼운 포옹
최유경 기자


온게임넷에서 '신애와 진짜 밤샐기세'의 진행을 맡고 있는 이신애(21)가 넥센 히어로즈의 마스코트인 턱돌이와 포옹해 화제다. 턱돌이는 지난 경기에서 시구자 강민경을 끌어안아 ‘스킨십’ 논란을 낳은바 있기 때문.

이신애는 지난 4일 목동구장에서 열린 CJ 마구마구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에 앞서 시구를 했다. 시구를 마친 이신애는 턱돌이에게 포옹을 요구했으나 턱돌이는 손을 내저으며 거절했다. 결국 이신애의 재요청으로 턱돌이와 가볍게 포옹을 했다.

이신애는 시구를 마친뒤 자신의 미니홈피에 "너무 즐거운 추억이었다"면서 시구 당시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서 이신애는 턱돌이와 시구 연습을 하는 등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네티즌들도 “둘이 너무 재밌어 보인다” “이신애씨 매너 좋다” “턱돌이가 강민경에게 기대한게 이런거 아니었겠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지난 24일 대구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올스타전에서 턱돌이는 다비치의 강민경을 끌어안아 논란을 낳았다. 이후 강민경이 자신의 트위터로 해명을 했으나 넥센은 27일 “턱돌이가 자숙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록 자숙기간 중에 턱돌이가 스킨십을 했으나 이번에는 턱돌이 본인의 돌발 행동이 아닌 시구자의 요청에 의한 것임으로 턱돌이에게는 별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온게임넷에서 '신애와 진짜 밤샐기세'의 진행을 맡고 있는 이신애(21)가 넥센 히어로즈의 마스코트인 턱돌이와 시구에 나서고 있다.  ⓒ 이신애 미니홈피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P 뉴데일리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